기사최종편집일 2022-06-27 14:26
style;X 통합검색

전체 메뉴

카이아 & 프레슬리 거버 출연한 캘빈클라인 진 새로운 캠페인 공개
기사입력| 2018-01-05 10:44

[스타일엑스 김원기 기자] 신디 크로포드의 우월한 유전자 물려받은 할리우드 금수저 모델 남매와 새로운 글로벌 광고 캠페인 공개

㈜캘빈클라인이 지난 4일(뉴욕 현지시각) 유명 슈퍼모델 신디 크로포드의 우월한 유전자를 물려 받은 할리우드의 금수저 모델 남매인 카이아 거버와 프레슬리 거버와 함께 한 캘빈클라인 진의 새로운 세번째 글로벌 광고 캠페인을 발표했다. 이번 캠페인은 세계적으로 널리 알려진 캘빈클라인 브랜드의 #MYCALVINS 슬로건의 진화된 형태인 “아워 패밀리 #마이캘빈스” (Our Family. #MYCALVINS.)로 소개 되었다. 

포토그래퍼 윌리 반데페르가 촬영한 캠페인의 3번째 장은 지난해 뉴욕에서 열린 2018 봄 캘빈클라인 쇼에서 성공적인 런웨이 데뷔를 마친 할리우드 샛별, 카이아 거버와 친오빠 프레슬리 거버가 함께 출연해 전세계 이목을 집중시켰다. 혜성처럼 나타나 전세계의 패션위크를 접수한 이 비주얼 남매는 캘빈클라인 진 2018 봄 시즌 주요 스타일을 선보였다. 최고 크리에이티브 책임자 라프 시몬스(Raf Simons)가 첫 디자인을 한 2018 봄 캘빈클라인 진은 한 층 감각적이고 아이코닉한 제품들로 구성되어 새롭게 태어난 캘빈클라인을 만나볼 수 있으며, 현재 매장과 온라인에서도 판매 중이다. 

#마이캘빈스 컨셉은 강렬한 개개인이 서로 단합된 모습을 보여주며, 전통적인 아메리칸 퀼트가 그것을 더욱 상징적으로 만들어준다. 이 캠페인은 이러한 유대를 포착하고 가족 구성원들이 서로에게 영감을 불어넣고 연결시키며, 하나로 묶어주는 것들에 대해 기뻐할 수 있는 다양한 방법들을 생생하게 선보인다. 

이번 캠페인은 아워 패밀리 #마이캘빈스(Our Family. #MYCALVINS.) 라는 슬로건 아래 지난해 11월 공개된 솔란지 노울스 (Solange Knowles), 그리고 에이셉 맙 (A$AP Mob) 캠페인에 이어 세번째 캠페인의 시작을 강렬하게 알렸다. 캠페인에 등장하는 이들은 스타일 면에서나 음악적, 문화적으로 여러 세대가 연결되는 것을 대표적으로 표현하며, 아워 패밀리(Our Family)로서 그들의 이야기에 생기를 불어넣으며 가족과 지역 사회를 대화의 중심으로 끌어들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2014년에 처음 시작되어 전 세계적으로 성공을 거둔 캘빈클라인의 #MYCALVINS 캠페인은 더욱 진화된 모습을 디지털로 먼저 보여줌으로써 강화된 소셜 마인드를 선보이고 있다. 말 연시 동안 12개 국의 주요 도시에서 다양하고 폭 넒은 이슈 파트에 등장하게 될 #MYCALVINS 캠페인은 자신을 표현하고자 하는 영향력 있는 사람들과 기존 소비자들의 행위를 활용하여, 셀카 문화와 바이럴로 이미지를 공유하는 현상을 극대화 할 것이다.


kaki1736@xportsnews.com / 사진 제공 = 캘빈클라인